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소그룹성경공부

소그룹성경공부


국제제자훈련원의 허락없이 <날샘> 소그룹성경공부를 무단 복사와 인쇄를 금하며, 만약 복사와 인쇄할 경우 인쇄부수에 해당하는 저작권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영의 눈을 뜨게 하는 방법

2020년 03월 5주 (2020-03-29)
본문 : 요한복음 9장 26절~41절

9장

  1. 26.  그들이 이르되 그 사람이 네게 무엇을 하였느냐 어떻게 네 눈을 뜨게 하였느냐
  2. 27.  대답하되 내가 이미 일렀어도 듣지 아니하고 어찌하여 다시 듣고자 하나이까 당신들도 그의 제자가 되려 하나이까
  3. 28.  그들이 욕하여 이르되 너는 그의 제자이나 우리는 모세의 제자라
  4. 29.  하나님이 모세에게는 말씀하신 줄을 우리가 알거니와 이 사람은 어디서 왔는지 알지 못하노라
  5. 30.  그 사람이 대답하여 이르되 이상하다 이 사람이 내 눈을 뜨게 하였으되 당신들은 그가 어디서 왔는지 알지 못하는도다
  6. 31.  하나님이 죄인의 말을 듣지 아니하시고 경건하여 그의 뜻대로 행하는 자의 말은 들으시는 줄을 우리가 아나이다
  7. 32.  창세 이후로 맹인으로 난 자의 눈을 뜨게 하였다 함을 듣지 못하였으니
  8. 33.  이 사람이 하나님께로부터 오지 아니하였으면 아무 일도 할 수 없으리이다
  9. 34.  그들이 대답하여 이르되 네가 온전히 죄 가운데서 나서 우리를 가르치느냐 하고 이에 쫓아내어 보내니라
  10. 35.  예수께서 그들이 그 사람을 쫓아냈다 하는 말을 들으셨더니 그를 만나사 이르시되 네가 인자를 믿느냐
  11. 36.  대답하여 이르되 주여 그가 누구시오니이까 내가 믿고자 하나이다
  12. 37.  예수께서 이르시되 네가 그를 보았거니와 지금 너와 말하는 자가 그이니라
  13. 38.  이르되 주여 내가 믿나이다 하고 절하는지라
  14. 39.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심판하러 이 세상에 왔으니 보지 못하는 자들은 보게 하고 보는 자들은 맹인이 되게 하려 함이라 하시니
  15. 40.  바리새인 중에 예수와 함께 있던 자들이 이 말씀을 듣고 이르되 우리도 맹인인가
  16. 41.  예수께서 이르시되 너희가 맹인이 되었더라면 죄가 없으려니와 본다고 하니 너희 죄가 그대로 있느니라

마음의 문을 열며

사자성어 가운데 목불식정(目不識丁)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는 “낫 놓고 기역자도 모른다”라는 속담과 같은 뜻입니다. 바리새인들은 예수님의 능력과 기적을 두 눈으로 직접 목격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예수님께서 어떤 분이신지 전혀 알지 못했으며, 오히려 예수님을 질투하고 핍박하는 무지한 자들이었습니다. 만약 이런 증상이 내게도 있다면, 자신의 모습을 점검해야 합니다. 신앙생활을 한다고 말하면서도 여전히 영의 눈을 뜨지 못했다면, 오늘 본문에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살펴보겠습니다.


말씀의 씨를 뿌리며

1. 바리새인들은 맹인이었던 사람이 물은 ‘예수님의 제자가 되려 하느냐’는 질문에 어떻게 반응했으며, 대답을 들은 맹인이었던 사람은 어떤 답을 합니까? (27~33절)


2. 예수님께서는 맹인이었던 자와 대화하시며 자신을 누구라고 밝히십니까? (35~37절)


3. 예수님께서는 자신이 이 세상에 오신 목적을 무엇이라고 말씀하셨으며,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보지 못하는 자’와 ‘보는 자’는 각각 어떤 사람을 뜻합니까? (39, 41절)


4. 예수님께서 바리새인들에게 “너희 죄가 그대로 있느니라”고 말씀하신 이유는 무엇입니까?(41절)


5. 혹시 나는 아직까지도 예수님에 대한 온전한 신앙고백 없이, 예수님께 은혜를 구하지 않고 자신의 의인 됨을 자랑하며 살아가고 있습니까?


6. 내 연약함을 인정하고 구주이신 예수님의 은혜를 구하는 인생이 복된 삶입니다. 영적인 눈을 뜨지 못함에서 벗어나, 겸손한 모습으로 예수님께서 주인되시는 삶을 살기 위해 결단할 부분은 무엇인지 함께 나눠 봅시다.





삶의 열매를 거두며

스스로 의인이라고 여긴 바리새인들은 예수님의 기적을 보고도 예수님을 구주로 인정하지 않아 영적 맹인으로 살아갔습니다. 그들은 스스로를 의롭고 지혜롭다고 여겼지만 실제로는 무지한 자들이었습니다. 이처럼 우리도 자신의 힘과 능력을 의지해 살아간다면, 예수님께로부터 영의 눈을 뜨지 못했다는 평가를 받게 됩니다. 내 능력이 아니라 그리스도께서 나를 고쳐 주시기를 바라는 믿음만이 영의 눈을 뜨게 하는 유일한 길입니다. 혹시 예수님의 말씀을 묵상하면서도 목불식정(目不識丁)과 같은 상태에 있지는 않습니까? 오직 말씀에 순종해 영의 눈을 밝히 떠서 항상 주님만을 바라보며, 빛 가운데서 살아가는 주님의 제자로 무장되기를 소망합니다.


인도자지침서 다운로드
  • <날마다 솟는 샘물> 소그룹 성경공부 교재 활용을 돕고자 소그룹인도자를 위한 인도자가이드 파일을 제공해 드립니다.
  • 인도자지침서는 국제제자훈련원에 저작권이 있으며, 무단 복사와 배포를 금합니다.
  • 인도자지침서는 교역자만 소그룹 인도를 위한 참고자료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 본 서비스는 사정에 따라 추후 변경 또는 중지될 수 있습니다.
  • 인도자 지침서는 PDF파일형식으로 제공되므로 Acrobat Reader 프로그램이 없으신 분은 다운받아 사용하세요.
  • 다운로드 기간 : 게시후 4주 (4월 20일(월)까지)

Vol.182 2020년 3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365qt@sara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