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가정클리닉

가정클리닉

위대한 축복의 통로

2017년 01월 5주 (2017-01-29)

 결혼생활에 있어서 행복은 배려와 돌봄에 달려 있다. 자신이 배려나 돌봄을 받고 있지 못할 때에는 대화의 방향이 달라지고, 감정이 왜곡되며, 배려하지 않고 돌보지 않는 상대방에게 더 불행한 것들로 돌려주려 한다. 성경에는 멋진 남성들이 등장한다. 이방 여인 룻을 배려하고 보호했던 보아스와 우물가에서 여성들을 배려하고 돌보다가 배우자를 만난 모세, 그리고 마리아의 남편 요셉이다.
특히 요셉의 마리아에 대한 사랑은 지고지순한 것이었다. 그는 사랑하는 마리아와 결혼을 앞두고 있던 때에 결코 받아들일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 그녀가 자신도 모르게 임신을 한 것이다. 얼마나 당황스럽고 화가 나는 일인가. 그러나 이 모든 상황 가운데서 요셉의 관심은 율법적으로 징벌을 받을 수밖에 없는 마리아가 다치지 않도록 배려하는 데 있었다. 자신의 황당함과 분노 때문에 마리아를 추궁하거나 화를 내지 않았다.
마리아를 있는 그대로 사랑한 요셉은 자신과 상관없이 임신한 마리아를 여전히 사랑했다. 요셉은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 배려하고, 마리아를 보호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했다. 요셉이 마리아를 배려하고 돌보려는 마음이 없었다면 어땠을까? 물론 하나님께서는 어떤 일이 있어도 예수님을 이 땅에 태어나도록 하셨을 것이다.
그러나 좋지 않은 많은 이야기들을 들으며 태어나셨을지 모른다. 죄인 된 우리를 위해 하나님의 가장 적극적인 배려로 이 세상에 오신 예수님은 요셉의 배려와 돌봄으로 순적하게 이 땅에 나셨다. 요셉의 마리아를 향한 배려와 돌봄은 이 세상에 임마누엘의 축복이 임하는 위대한 축복의 통로가 됐다.
남자들이여, 배려와 돌봄은 가장 남자다운 모습이다. 그대와 함께하는 사람들을 얼마나 배려하고 돌보는가? 약한 자는 누군가를 배려하고 돌볼 수 없다. 내 아내의 연약함을 문제 삼고 비방하고 몰아세우는가? 아니면 아내가 연약함에도 불구하고 따스한 돌봄으로 사랑하는가? 자녀들이 아버지 앞에서 힘들고 어려운 일들을 의지하며 도움을 요청하는가? 아버지의 따뜻함을 자녀들이 충분히 느낄 수 있도록 자녀들을 배려하라. 배려와 돌봄은 온 가족의 마음을 하나님의 사랑으로 단장시켜 줄 것이다.

Vol.144 2017년 1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365qt@sarang.org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