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소그룹성경공부

소그룹성경공부


국제제자훈련원의 허락없이 <날샘> 소그룹성경공부를 무단 복사와 인쇄를 금하며, 만약 복사와 인쇄할 경우 인쇄부수에 해당하는 저작권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바로 눈앞에 계신 예수님

2018년 07월 5주 (2018-07-29)
본문 : 누가복음 24장 13절~35절

마음의 문을 열며

등하불명(燈下不明)은 ‘등잔 밑이 어둡다’라는 뜻으로 주로 가까이 있는 물건이나 사람을 잘 알아보지 못하는 경우에 쓰입니다. 살다 보면 이런 경우를 종종 경험합니다. 심지어 눈앞에 계신 예수님을 알아보지 못해 낙망하고 좌절하는 일도 겪습니다. 그리고 예수님께서 함께하셨다는 사실을 인지하지 못해 힘들어합니다. 누가는 이렇게 눈이 가려져 바로 앞에 계신 예수님을 보지 못한 두 제자를 소개합니다.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 눈이 가려진 이유는 무엇인지, 어떻게 예수님과 함께할 수 있는지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말씀의 씨를 뿌리며
1. 엠마오로 향하던 제자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습니까?(15~16절)



2. 두 제자가 예수님 앞에서 슬픈 빛을 띠고 멈춰 선 이유는 무엇입니까?
(17~21절)



3. 예수님께서는 두 제자에게 무엇이라 책망하셨으며, 예수님께서 이들을 꾸짖으신 까닭은 무엇입니까?(25~26절)


4. 제자들이 예수님께서 축사하시고 음식을 떼어 주실 때까지 예수님을 알아보지 못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계속해서 눈이 가려져 있었던 그들의 모습에서 무엇을 느낍니까?



5. 예수님께서 바로 눈앞에서 함께하신다는 사실을 깨닫지 못하고 힘들어했던 경험이 있습니까? 만일 그런 상황에서 예수님을 바로 볼 수 있으려면 무엇을 결단해야 합니까?




6. 예수님께서 성경을 풀어 주실 때 제자들은 마음이 뜨거워졌음을 깨달았습니다. 이처럼 예수님의 제자인 우리 또한 마음을 뜨겁게 하기 위해 결단할 일은 무엇인지 생각해 봅시다.





삶의 열매를 거두며

엠마오로 가던 두 제자는 그들과 동행하며 가르쳐 주시고 교제하신 분이 예수님이심을 뒤늦게 깨달았습니다. 이후 예수님께서 가르쳐 주신 말씀이 마음을 뜨겁게 했다는 사실을 고백하고, 예수님의 부활 소식을 전하는 데 앞장섭니다. 이처럼 예수님께서는 언제나 내 눈앞에서 나와 동행하시며 때마다 필요한 말씀을 주십니다. 따라서 예수님의 제자는 예수님께서 항상 함께하신다는 사실을 기억하고, 언제나 예수님을 의지하며 가르쳐 주시는 말씀을 온전히 묵상해야 합니다. 이 과정을 통해 삶을 마치는 그날까지 뜨거운 마음으로 복음을 전하며, 주신 사명을 온전히 감당하는 예수님의 제자가 되기를 소원합니다.

Vol.162 2018년 7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365qt@sarang.org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