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성경인물탐구

성경인물탐구

눈물로 회개의 메시지를 전한 선지자, 예레미야

2021년 05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이스라엘 역사 중 가장 절망적이고 슬픈 역사는 남유다의 멸망이다. 이는 아브라함과 이삭, 야곱의 후손인 구약 이스라엘의 역사가 끝나는 사건이다. 남유다의 멸망과 함께 구약성경도 끝이 난다. 예레미야는 바로 이 슬픔의 시대에 부름받아, 꺼져 가는 등불처럼 멸망하는 동족의 역사를 지켜보며, ‘예루살렘이 사로잡혀 가기까지’(렘 1:3)의 사명을 감당한 인물이다.우상 숭배한 남유다에 심판의 메시지를 전한 예레미야예레미야의 인물 됨은 그가 사역한 시대상을 반영할 때 더욱 잘 드러난다. 본문에 드러난 당시 시대 상황은 크게 두 가지로 확인된다. 첫 번째는 ‘...

바울, 체험과 말씀에 의해 담대한 복음 선포자가 되다

2021년 04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사도행전 9장에 기록된 바울의 회심 사건은, 바울 개인뿐만 아니라 복음의 확산을 통한 신약 교회의 부흥에도 결정적인 영향을 끼친다. 이 사건은 율법에 흠이 없던 바리새파 유대인이요 하나님을 향한 열심이 특별해 십자가를 따르는 자들을 박해하고 죽이기까지 했던 바울을, 바로 그 십자가 복음을 위해 목숨까지 내놓는 반전의 ‘복음 증인’으로 변화시켰다.고난 속에서도 복음을 선포하는 바울사도행전의 후반부는 사도행전 9장의 다메섹 사건을 두 번(참조 행 22:5~9, 26:12~16)이나 더 다루고 있다. 이 본문들은 예수님을 만나 복음의 사도로 부...

바울, 복음과 성령에 매인 삶을 살다

2021년 03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초대 교회는 이전에 없었던, 모두가 처음 맞이하는 신앙 공동체였다. 이들은 신약의 시대를 열며, 십자가에서 돌아가신 예수님을 하나님의 아들이요, 우리의 죄를 대신해 죽고 부활하신 메시아로 믿는 최초의 무리였다.삶의 목적을 복음에 두다초대 교회 성도들은 새로운 신앙 공동체를 세워 가는 방법을 어떻게 알게 됐을까? 자신들을 구약 유대교의 성취로 이해하면서도, 율법을 따르는 유대교와는 구별되는 새로운 신앙, 예수님을 메시아로 믿는 믿음의 삶을 어떻게 만들어 낼 수 있었던 것일까? 이에 대한 답을 사도행전의 중심인물인 사도 바울을 통해 확인해 보...

신약 시대 선교 개척자, 성령님께 사로잡혔던 빌립

2021년 02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복음의 선포는 사도행전 8장에 와서야 비로소 핍박 때문에 예루살렘교회의 성도들이 흩어지며 사마리아지역에까지 확장된다. “그날에 예루살렘에 있는 교회에 큰 박해가 있어 사도 외에는 다 유대와 사마리아 모든 땅으로 흩어지니라… 그 흩어진 사람들이 두루 다니며 복음의 말씀을 전할새”(행 8:1~4). 이처럼 초대 교회가 예루살렘과 유대지역을 벗어나서 선교하는 역사적 현장에 집사 빌립이 등장한다.예루살렘 외 이방인 선교의 개척자열두 사도들에 의해 처음으로 세워진 일곱 집사 중 한 명인 빌립을 주목하는 것은 그가 예루살렘지역 외의 선교에서 개척자 역할을 감당...

말씀의 성취를 깨닫고 신약 교회를 세운 베드로

2021년 01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복음서에서 베드로를 제외하면 지금의 신약 교회를 제대로 이해할 수 없다. 즉, 베드로를 연구하지 않고서는 신약 시대가 열리면서 비로소 등장한 신약 교회를 설명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비참한 실패자에서 초대 교회의 중심인물로 등장베드로에 대해 흔히 갖고 있는 가장 인상적인 장면은, 십자가의 길을 가시는 예수님을 세 번 부인하는 장면이다(참조 마 26:69~75). 이 사건은 베드로 개인에게도 지우고 싶을 만큼 한없이 부끄러운 사건일 것이다. 또한 예수님의 승천 이후 남은 제자들이 만들어 가야 할 새로운 공동체 곧 ‘신약의 교회’를 세워 가야 하는 상황에...

하나님의 사랑 안에서 회복의 영광을 선포한 요엘

2020년 12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여호와는 하나님이시라’는 뜻의 이름을 지닌 요엘 선지자에 대한 정보는 많지 않다. 그럼에도 요엘서의 첫 구절은 요엘이 어떤 인물인지 헤아리는 데 간과해서는 안 되는 중요한 사실들을 전한다.브두엘에 이어 대를 이은 믿음의 사람“브두엘의 아들 요엘에게 임한 여호와의 말씀이라”(욜 1:1). 요엘의 아버지 이름은 ‘하나님의 사람’ 혹은 ‘하나님은 젊다’는 의미를 지닌 브두엘이다. 요엘서의 첫 구절에 브두엘을 언급하는 것은, 요엘이 믿음의 대를 잇고 있는 사람이라는 것을 확인하기에 충분하다. 요엘이 믿음의 대를 잇는 점은, 당시 시대 상황과 영적 상태...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는 모델이 된 모세

2020년 11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신명기는 모세가 이스라엘 백성과 함께 출애굽한 지 40년 되던 해의 11월 1일 요단강 동편 모압평지에서 선포한 말씀이다(신 1:1~3). 그리고 모세의 죽음을 보여 주는 말씀이다(신 34:5). 신명기 묵상에 있어 이 시기와 장소를 중요하게 고려해야 하는 이유는, 출애굽의 목적지인 약속의 땅 가나안을 목전에 두고 있기 때문이다. 신명기는 출애굽한 지 40년이 지났고, 요단을 건너 가나안에 들어가기 직전의 상황을 배경으로 한다.회고와 전망 사이에 선 모세모세는 신명기에서 크게 두 가지의 관점으로 말씀을 선포한다. 하나는 출애굽 이후 지금까...

출애굽 이전을 기억하고 그 이후 율법을 선포한 모세

2020년 10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구약은 모세오경의 율법을 도덕법, 시민법, 의식법으로 구분하기도 하지만, 신약의 그리스도인들에게는 생각보다 간단하지 않다. 신명기 16~27장에 드러나는 모세의 인물됨을 연구함으로써 쉽게 이해되지 않는 율법의 교훈과 하나님의 뜻을 알아보고자 한다. 믿음은 삶의 구체성과 실제성을 띤다신명기의 모세를 탐구하기 위해서는 먼저 신명기의 의미를 충분히 고려하는 것이 필요하다. 신명기는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을 애굽에서 해방하신 후, 그들이 40년 광야 생활을 지나 약속의 땅 가나안을 목전에 둔 상황에서 모세를 통해 주신 말씀이다. 약속의 땅에 들어갈 수 없...

복음 전파를 위해 자기 유익을 구하지 않은 바울

2020년 09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바울이 고린도교회에 보낸 편지 고린도전후서를 통해 그가 사도로서 사역하는 데 있어 스스로 직면해야 했던 심각하면서도 중요한 문제 하나를 발견하게 된다. 그것은 바울이 사도로서 부족한 인물이 아니었나 하는 점이다. “나는 지극히 크다는 사도들보다 부족한 것이 조금도 없는 줄로 생각하노라”(고후 11:5). 바울, 사도로서 자격 논란바울은 고린도교회로부터 ‘그가 과연 제대로 된 사도가 맞는지 사도로서 부족한 게 아닌지’ 하는 의혹을 받았다. 그래서 바울은 이런 의혹을 풀어 가는 과정을 통해 스스로 자신의 인물됨을 보여 준다. 이는 바울의 사도로서 자격과...

십자가와 성령을 붙들고 고린도를 섬긴 바울

2020년 08월 박삼열 목사(사랑의교회)

고린도전서는 고린도교회가 신앙적으로 많은 문제들을 안고 있다는 사실을 보여 준다. 고린도교회 안에는 분쟁 혹은 분파 문제가 있었고(고전 1장), 부도덕(고전 5장)과 법정 소송(고전 6장), 결혼 문제(고전 7장), 우상 제물을 먹는 문제(고전 8장), 성령의 은사(고전 12장)에 관한 논란 등 다양한 문제가 있었다.복음보다 이성과 표적을 중시한 고린도고린도전서의 저자 바울의 인물됨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고린도교회가 내부적으로 안고 있었던 문제들과 함께, 고린도라는 도시의 특징과 당시의 상황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 고린도의 특징에 대해서는 이미 ...
 다음> 
페이지 / 11 이동